BOARD

방주컨설팅

CUSTOMER CENTER

Tel055-761-0031
- 월 ~ 금 : 오전9시 ~ 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 휴무
- email : bangjuo@naver.com
- 상담문의 : https://url.kr/uankhx


공지사항

BOARD
제목 모바일결제 솔루션 '니즈페이' NeedsPay 어플(App)..NFC결제, OCR결제, SMS결제 등
작성자 니즈페이 프레스센터
작성일자 2023-07-16
조회수 110
이제는 진주인터넷뉴스 구독료를 카드 납부가 가능해진다. 카드 납부를 하는 방식은 본인의 카드를 가지고 진주인터네뉴스 사무실에 굳이 들럴 필요도 전혀 없다. 다만 본인에게 주어지는 SMS 문자 내용에 따라 본인이 카드정보를 입력하면 카드사로부터 승인이 되어지면 끝이다. 물론 이 떄 카드 승인이 나면 본인 핸드폰으로 승인 내역이 문자 전송이 될 것이다.

모바일 결제의 솔루션 'NeedsPay 니즈페이' 어플을 통해 이뤄지는데 진주인터넷뉴스 뿐만 아니라 개인화물, 개인용달, 활어차, 푸드트럭, 스마트팜농가, 열쇠수리, 기타 출장서비스업, 식료품이나 공산품을 납품하는 유통업 등 사용할 수 있는 곳은 무궁무진하다. 별도의 하드웨어 장비 또는 무선 이동식 카드단말기가 전혀 필요없이 가지고 다니는 스마트폰에 'NeedsPay 니즈페이' 앱(App)을 깔아 사용하면된다.
모바일 결제의 솔루션 'NeedsPay 니즈페이' 어플 소개
이제는 스마트폰의 기능 활용하여 NFC결제, OCR결제, SMS결제 가능해진다

누구나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NeedsPay 니즈페이' 다운받아 설치하면 되지만 이 모든 것들이 금융결제이다보니 일정 구비 서류를 갖춰 카드사로부터 사용할 수 있도록 엄격한 심사를 거쳐 MID  승인을 받아야만 할 뿐이다. 그 후에는 별도의 이용료, 사용료 등은 존재하지 않는다. 왜냐하면 우리가 스마트폰의 카톡이나 밴드 등 다른 어플을 사용할 때처럼 별도의 이용료를 지불하지 않기 때문이다. 물론 MID 승인을 받을 때 심사비, 등록비 등 일체의 비용 또한 발생되지 않는다.

'NeedsPay 니즈페이' 어플에서 결제되는 방식은 단순히 스마트폰의 여러 기능들을 최대한 활용하여 진행되어진다. 요즈음 스마트폰에는 NFC 기능이 있다. 즉 다양한 장치 간의 근거리 무선 통신이 가능한 기술로 고객의 카드중에 페이원 기능이 탑재된 카드들은 이 방식으로 결제를 진행하면된다. 또 OCR 결제방식은 스마트폰의 카메라 기능을 활용하여 내미는 고객의 카드를 그대로 읽어 들여 결제로 이어진다. SMS결제는 납품을 완료했음에도 고객이 잠시 자리를 비운 경우 결제금액 등을 고객의 휴대폰으로 문자로 해당 결제 URL을 보내면 고객은 직접 본인의 카드정보를 입력하여 결제하면 되는 것이다. 물론 수기결제 입력방식도 있다.

다시말하면 'NeedsPay 니즈페이'는 누구나 가지고 다니는 스마트폰이 이제는 카드단말기 기능을 할 수 있게 만든다는 것이다. 이처럼 간편 PG결제서비스는 다른 유사어플과 다르게 가맹점의 년매출 규모에 따라 국세청이 정한 5개 구간(영세구간, 중소1구간, 중소2구간, 중소3구간, 일반구간)을 정확하게 적용하여 해당 가맹점들의 수수료를 조금이라도 실절적인 도움을 주게 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다른 유사 어플들은 대부분이 일반구간만 적용하여 높은 수수료를 지불하고 있다.

'NeedsPay 니즈페이' 어플은 소프트웨어이다. 기존의 하드웨어 사업처럼 A/S 등 전혀없다. 그냥 플레이스토어를 통해 자동 업데이트가 되어진다. 물론 전국24시화물, 원콜, 화물맨 등 기존의 B2B 시장에서도 도입이 가능하다. 이럴땐 회원들이 원래 사용하고 있는 어플에 서버API 연동 작업을 거치면 된다. 결국 장강의 앞물은 뒷물이 밀어 낼 것이다. 새로운 세상에 대한 새로운 기술을 받아 들이느냐는 순전히 그 사람들의 몫일테니. 하지만 'NeedsPay 니즈페이'에서는 전국 가맹점들을 모집하고 있다.


자료출처 진주인터넷뉴스 2023-07-16
http://www.jinju.news/front/news/view.do?articleId=ARTICLE_00027490
경찰청 도로교통공단
방주컨설팅 진주인터넷뉴스 (주)트레시스
(유)안전한이엘티